목이 마르면 언제든 찾아 마실 수 있는 것이 물인데 막상 저희가 사막 한가운데 있다고 가정하면 그 물 한 모금의 가치는 천금을 주고도 사지 못하는 가치가 있을 것입니다. 이처럼 있을 땐 모르지만 정작 없을 때 가치를 따지면 천금보다 큰 가치를 가진 것들이 있죠.

 

사고를 당하거나 병에 걸렸을 때 가장 먼저 찾는 것 중에 하나가 보험입니다. 가입한 보험이 있다면 사고로 인한 의료비는 물론이고 진단금까지 받을 수 있으니 보통사람에게는 당연한 심리가 아닐까요?

 

반면 상조의 경우 사람의 죽음이 예견된 것이라면 상관없지만 언제 어떻게 죽음을 맞이할지 모르는데 갑작스럽게 상을 치러야 하는 경우 보통사람들이라면 어찌할바를 몰라 하는 것이 일반적일 것입니다.

 

그래서 보험이든 상조든 미리 준비를 하시는 것이 꼭 필요합니다. 특히 보험은 과거의 병력이나 연령, 직업 등에 따라 가입여부가 결정이 되지만 상조는 원하면 언제든 가입이 가능하고 무엇보다 2만원대 비용으로 보험보다 훨씬 저렴하게 가입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미리 준비하는 차원에서 상조에 대한 전문 상담을 받아 보도록 하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예다함스토리